추운 날
  • 경북도민일보
추운 날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06.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시종
 
          추운날엔
          따뜻한 차 한잔이 그립고
          따뜻한 말 한 마디가 그립고
          그립고 그립고…
 
          그러나
          추운 날엔
          둘 곳 없는 마음 시리고
          별빛조차 시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