훌륭한 리더는 `이야기 꾼’ 그리고 `비전’을 실천한다
  • 경북도민일보
훌륭한 리더는 `이야기 꾼’ 그리고 `비전’을 실천한다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06.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찰과 포용
     하워드 가드너 지음ㅣ북스넛ㅣ2만8000원
 
    리더 21인의 리더십 원리 분석
    진정한 리더로 거듭나는 방법


 20년 앞을 내다본 제너럴모터스 사장 알프레드 슬론, 명확한 정체성으로 영국을 이끈 `철의 여인’ 여인 마거릿 대처, 새로운 고등교육의 선구자 로버트 허친스, 교회 정신을 재발견한 지도자 교황 요한 23세, 약자의 입장에서 대중을 일깨운 리더 마틴 루터 킹….
 `통찰과 포용’(하워드 가드너 지음.송기동 옮김.북스넛)은 이들처럼 뛰어난 성과를 보여준 인물 21명의 리더십 원리를 분석한 역작. 부제 `불세출의 리더는 어떤 마인드를 품는가’처럼 그들의 내면적인 자질에 촛점을 맞춘 책.
 저자는 하버드대 교육심리학과 교수이자 보스턴 의과대학 신경학과 교수. 창조적 거장들의 내면을 분석한 `열정과 기질’로 국내에도 잘 알려져 있는 다중지능론의 창시자다.
 그는 이 책에서 “리더란 많은 사람들의 사고와 감정, 행동에 의미심장한 영향을 미치는 개인”이라고 말한다.
 따라서 누구에게나 리더십은 있으며 다만 그 영향력의 크기가 문제라는 것. 어느 중소기업 사장의 리더십과 수억의 인도 민중을 이끈 간디의 리더십이 다를 수밖에 없다는 얘기다.
 그래서 “진정한 리더는 직접적이든 간접적이든 대중 앞에서 `이야기’를 펼쳐놓는데, 그 이야기들은 주로 정체성에 관해 창조해낸 것들”이라고 그는 설명한다.
 간디 뿐만 아니라 대처, 아인슈타인 등의 영향력은 `그만의 독특한 이야기’에서 나왔다는 것이다.
 또 리더가 전문가들에게 전달하는 이야기는 정교하게 구성된 것이어야 하지만,이질적이고 다양한 사람들로 이루어진 대중을 상대할 경우에는 간단하고 명료해야 한다고 알려준다.
 그는 이를 “다섯 살 난 아이의 마음처럼 `교육받지 않은 마음’이 충분히 받아들일 수 있을 정도로 쉬워야 한다”고 표현한다.
 그래서 리더는 훌륭한 스토리텔러(storyteller : 이야기 전달자)가 되어야 하며 자신의 삶에서 그 이야기를 실천하고 실현시키는 일이 대단히 중요하다는 것.
 이 책은 20세기의 가장 흥미로운 인물 21명을 통해 “리더는 훌륭한 스토리텔러이자 비전을 제시하고 이야기를 실천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각각의 평전적 장점까지 결합시켜 전해준다.  /여정엽기자 bit@
 
 
   
       눈에 띄는 새책
 
 
     한국 생활문화 사전
    
강준만 지음 l 인물과사상사 l 2만2000원
 
 사회를 총체적으로 이해할 때 공식 거대담론보다 더 중요한 의미를 갖기도 하는 우리의 생활문화를 기록했다.
 이 책은 `생활문화’를 사전식으로 다룬만큼 신문·잡지 등 정기간행물들에 크게 의존했다.

 
 
    칠월의 눈
     정혜경 지음 l 작가마을 l 1만원
 
 1995년 국제신문 신춘문예로 등단한, 한국의 대표적인 여성주의 작가 정혜경이 4년여동안 심혈을 기울여 탄생시킨 작품. 희망과 사랑과 상처의 다양한 무늬를 상징하는 <칠월의 눈>은 부마항쟁과 1987년의 노사분규 사이에서 내리는 눈이다.
 
 
    2007년 대선 승자는 누구인가
     전영기 지음 l 은행나무 l 1만2000원
 
 대선 주자들이 주목해야 할 집권요소 21가지를 추려내 분석했다. 전략, 인간, 환경의 세가지 측면에서 가장 중요한 7가지 요소를 각각의 대권후보들에게 대입시켜 독자 스스로 승자에 대한 해답을 예측해 보도록 구성했다.
 
 
    파인만의 물리학 길라잡이
     리처드 파인만 외 지음 l 승산 l 1만5000원
 
 리처드 파인만은 양자전기역학으로 20세기 초반의 물리학을 한단계 진보시킨 물리학자로 유명하지만, 실제로 그의 진가가 유감없이 발휘된 곳은 그가 몸담았던 칼텍의 강단이었다. 이 책은 그의 강의록에 딸린 부록으로, 전설적인 물리학 강의를 접할 수 있다.
 
 
     함께보는 어린이 책
 
 
    오늘의 일기
     로드 클레멘트 글·그림 l 풀빛 l 9000원
 
 한 아이의 하루생활을 다룬 이야기.
 매일 반복되는 아이의 일상을 단순하게 나열해 놓았다. 그러나 그 곳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여느 날과 다른 특별한 하루가 숨어 있다. 과연 그게 뭘까.
 
 
    컴퓨터 귀신, 뱀골에 가다
     김혜리 글·그림 l 주니어김영사 l 8000원
 
 전형적인 맞벌이 부부의 자녀인 진헌이는 새벽 5시까지 컴퓨터 앞에 앉아있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여행 가이드 일을 하는 엄마는 집을 비우기 일쑤고, 기자 아빠는 매일 밤 늦게 들어온다. 이야기는 진헌이가 독감에 걸리고 엄마 아빠가 별거하면서 시작한다.
 
 
    썩었다고? 아냐아냐!
     벼릿줄 글·조위라 그림 l 창비 l 1만2000원
 
 `좋은 어린이책’ 공모 기획부문 대상 수상작. 내로라하는 발효미생물이 한자리에 모였다. 된장, 청국장, 김치, 새우젓, 막걸리, 가자미식해, 식초 등. 발효음식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재미있게 엮었다.
 
 
    날아라 동서남북
     김자환 글·장기석 그림 l 청개구리 l 8000원
 
 요즘 아이들이 겪고 있는 성장통을 초등학교 6학년인 사춘기 소녀들의 깜찍하고 발랄한 이야기를 통해 실감나게 풀어내고 있다.
 심리적 갈등은 물론 신체적 변화를 겪으면서 자신의 정체성을 찾기 위해 좌충우돌하는 모습을 그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