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준석 포스텍 교수, 국제광자공학회 신진과학자상
  • 이상호기자
노준석 포스텍 교수, 국제광자공학회 신진과학자상
  • 이상호기자
  • 승인 2017.0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이상호기자]  노준석(36·사진) 포스텍 기계공학과·화학공학과 교수가 최근 세계최대규모 국제학술단체인 국제광자공학회에서 수여하는 신진과학자상을 받았다. 이 상은 광학·광전자·이미징 등 분야의 제품개발과 연구에서 탁월한 업적을 거둔 젊은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노 교수는 지난 2014년 포스텍에 부임했고 ‘투명망토’ 물질로 알려진 첨단 신소재 메타물질을 활용해 가시광선 영역에서는 관찰이 어려운 단백질·바이러스와 같은 생체성분을 볼 수 있는 광학현미경 제조기술을 개발했다.

 이에 국제광자공학회는 노 교수의 뛰어난 연구성과와 장래성을 높이 평가했다.
 노 교수는 지난해에도 메타물질을 이용한 연구성과로 한국광학회가 만 35세 미만 우수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젊은 광과학자상을 받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