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통발어선 근절 대책은
  • 황용국기자
불법 통발어선 근절 대책은
  • 황용국기자
  • 승인 2018.0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 관계기관 대책회의

[경북도민일보 = 황용국기자]  울진군이 불법 통발어선 대책 마련을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군은 지난 19일 군청 영상회의실에서 울진해양경찰서, 자망협회 대표들과 함께 불법 통발어선에 대한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대책회의에서는 붉은대게 포획을 빙자해 대게조업을 일삼고, 자망어업인이 부설한 어구 훼손 및 어획물을 절취로 인해 발생하는 어업분쟁에 대비를 위해 관계기관간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울진군에서는 대게 서식지에 침체된 폐어망, 어구 등의 수거와 민간 감시선 운영으로 대게 자원 보호에 노력을 하고 있으나, 중국어선 못지않는 불법 통발어선에 의해 자원이 크게 고갈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울진해양경찰서 및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조해 불법 통발 어선의 조업구역 위반에 대해 철저히 감시하고, 해경과 경북도·울진군 어업지도선을 활용해 대대적인 단속을 펼쳐 어업질서를 바로 잡아 명품 울진대게 자원을 관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