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부추 집중 투자
  • 황용국기자
울진부추 집중 투자
  • 황용국기자
  • 승인 2018.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재배단지 추가 조성

[경북도민일보 = 황용국기자]  울진군은 연간 250t생산, 5억여 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는 부추 재배단지 시설하우스 25동(1만㎡)을 추가 조성한다.
 군은 2010년부터 벼농사 중심의 농업이 주를 이루고 있는 농업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지역특화작목에 집중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군은 기 조성된 재배단지에서 생산되는 부추의 상품성 향상과 노동력 절감을 위해 작업장 및 예냉시설, 부추탈피기 및 수확기, 관수시설 및 차광망 등 농작업 편이시설 및 장비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고우이 부추작목반에서는 100여동의 비닐하우스에 친환경 농자재만을 사용해 재배하고 있으며 수확한 부추는 당일 대구공판장 및 관내 대형마트, 음식점 등으로 출하할 예정으로 2월초부터 본격적인 출하가 이뤄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울진부추가 청정지역의 맑은 물을 이용해 재배되므로 독특한 향미의 웰빙 건강 채소로서 몸을 따뜻하게 하며 양기를 보강하는데 탁월한 효능이 있어 건강식품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며 “향후 울진부추가 고소득 작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 확대와 농업의 새로운 경쟁력 제고를 위해 부추재배단지와 같은 전략작목을 적극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