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초향 가득한 테마길 따라 약령시 옛 거리 걸어보이소
  • 이창재기자
약초향 가득한 테마길 따라 약령시 옛 거리 걸어보이소
  • 이창재기자
  • 승인 2018.0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일부터 5일간 ‘대구약령시한방문화축제’

[경북도민일보 = 이창재기자]  대한민국 대표 한방축제인 ‘제41회 대구약령시한방문화축제’가 5월 3일부터 5월 7일까지 대구 약전골목 일원에서 펼쳐진다. 개장 360주년을 맞는 약령시에서 펼쳐지게 될 이번 축제는 ‘한방문화, 길에서 만나다!’ 라는 주제로 약령문, 약향길, 한방장터길, 약령명의관, 한방문화길, 약령쉼길, 령바람길, 약령맛길, 약령산책길로 구성되며, 각 테마별 다양한 한방문화 프로그램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대구약령시가 가진 전통한방문화에 현대적인 디지털컨텐츠를 가미하고, 몽골부스 위주의 축제장을 기와부스를 활용해 약령시의 옛거리 분위기를 조성하여 약령시 길을 걸으며 쉽고 친근하게 축제를 만나고, 알고 배울 수 있는 축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올해 축제는 약령시 동편 입구를 들어서면 현대적으로 변화하는 약령시를 만나게 되는데, 한방을 상징하는 ‘약장’을 주제로 디자인 한 디지털 약령문을 통해 약령시의 한방문화 소개와 축제를 보다 쉽게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영상들이 소개된다.
 이번 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은 약령시 360년 역사를 현대적으로 구성한 주제관을 조성하여 VR체험을 통해 가상으로 펼쳐진 약령시 길을 따라가며 옛모습과 정보를 배우고, 역사 다큐멘터리 상영, 옛 약재도구 전시 및 체험을 통해 축제의 정체성을 살리게 한다.
 또 대구한의사회 소속 한의사가 일자별로 무료상담을 통해 침, 뜸 체험 등 다양한 한방 특화진료를 선보이는 한방힐링센터를 운영한다.
 테마길을 따라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됐다.향이 있는 거리, ‘약향길’에서는 황기, 작약, 백두홍 등의 약초와 약나무가 있는 약초동산이 마련되고 약령시 한약재의 우수함을 널리 알리는 약령 마당극이 펼쳐진다.
 ‘령바람길’에서는 약령시의 근대문화를 스토리텔링한 근대문화체험 프로그램과 근대 건축물 양식의 무대에서 거리의 풍각쟁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버스킹 공연들이 펼쳐진다.
 다양한 한방 먹거리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약령맛길’에서는 한방 재료들을 이용한 한방 푸드트럭을 운영하여 남녀노소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먹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시 최운백 미래산업추진본부장은  “올해는 ‘길’을 테마로 전통 한의약을 널리 알리고, 한방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으니 국내·외 관광객 및 시민들이 축제가 열리는 약령시에서 즐겁고 유익한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