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마라토너들 경산 남천강변을 달리다
  • 추교원기자
전국 마라토너들 경산 남천강변을 달리다
  • 추교원기자
  • 승인 2018.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옹골찬 마라톤 대회 전국서 2500여명 참가 성황
▲ ‘제3회 경산 옹골찬 전국 마라톤 대회’10km 마라톤 시상식 모습.

[경북도민일보 = 추교원기자]  경산시 ‘제3회 경산 옹골찬 전국 마라톤 대회’가 2일 오전 8시 경산 남천강변 둔치에서 개최됐다.
 경산시체육회 주최 전국마라톤협회, 경산시육상연맹이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마라톤 마니아 25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5km, 10km, 하프 세 종목으로 나눠 펼쳐졌다. 또한 하프 종목에는 5명이 1조가 돼 참가자들의 골인 시간 합산해 순위를 결정하는 단체대항전도 펼쳐졌다.
 또한,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황영조 국민체육진흥공단 감독이 대회 참가자들과 5km 구간을 완주한 뒤 대회장에서 팬 사인회를 가졌다.

 특히 마라톤 강국 케냐 선수 4명이 초청돼 페이스메이커로 참여해 10km, 하프 코스를 함께 달렸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개회식 행사에 참석해 환영사와 함께 마라톤 대회 “참가자들을 격려했으며, 아울러 마라톤 대회 개최를 통해 시민의 체력증진뿐만 아니라, 경산시 농산물 대표 브랜드인 옹골찬 홍보를 비롯한 경산시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대회의 하이라이트인 하프마라톤에서 남자 1위에는 권기혁, 여자부에서는 권순희씨가 입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