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득작목 ‘홉’ 적극 추천합니다”
  • 최외문기자
“새로운 소득작목 ‘홉’ 적극 추천합니다”
  • 최외문기자
  • 승인 2018.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 새로운 소득작목 소개
홉 재배 귀농인 정착 사례 교육

[경북도민일보 = 최외문기자]  청도군은 지난 12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청도군 귀농인들에게 새로운 소득작목을 소개하기 위해 홉 재배 사례교육을 추진했다.
 귀농영농교육은 청도군농민사관학교운영 과정의 일환으로 청도군으로 귀농 및 귀촌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청도에서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기 위하여 추진하고 있다.

 이번 교육은 수제맥주 붐이 일어나면서 많은 사람들이 홉에 대해 관심을 가지기 시작하고, 청도에서 홉 재배를 시도하고 있는 귀농인의 정착 사례를 소개함으로써 청도에서의 정착과 새로운 소득작목에 대한 가능성도 소개하고자 실시했다.
 사례발표자인 김경돈(매전면 북지리) 농가는 우리지역에도 청도맥주(복숭아, 감)의 맛과 향과 향을 더해준 홉 재배를 시도하고 있으며, 앞으로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밋밋한 라거 맥주 대신 홉이 잔뜩 들어간 맥주를 찾을 날이 올 것으로 고대한다고 발표했다.
 군은 강한 홉 향과 홉이 만들어내는 톡 쏘는 쓴맛을 찾는 수제맥주 마니아들에 의해서 홉이 관상용을 겸해서 비전 있는 새로운 관광 소득작물로 청도농가의 소득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