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 지역 초등생 대상
찾아가는 박물관교실 운영
  • 박기범기자
예천, 지역 초등생 대상
찾아가는 박물관교실 운영
  • 박기범기자
  • 승인 2018.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네틱 아트 제작 체험학습 구성

[경북도민일보 = 박기범기자]  예천군은 10일부터 오는 26일까지 총 23회에 걸쳐 지역 모든 초등학교 3~4학년 452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박물관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이 교육은 지난해 전국 37개 박물관이 국립민속박물관 교보재 제작지원 공모사업에 응모해 예천박물관이 최고점수를 받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더불어 올해 교육사업비를 전액국비로 지원받은 사업이다.  
 교육프로그램은 경북도 무형문화재 제42호 예천청단놀음을 주제로 한 키네틱 아트 제작 체험학습과 청단놀음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활동지학습으로 구성돼 있다.

 박물관에서는 11개 모든 초등학교 교실을 직접 찾아가 교육을 진행하며 박물관 리모델링 공사가 완료되는 2019년부터 박물관 고정 프로그램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교육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의 학생들이 전통문화를 이해하고 지역에 대한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천박물관은 지난 2015년 12월 제1종 전문 박물관 등록을 시작으로 문화유산 다량소장자와 기증·기탁 협약을 체결하고 박물관 DB 구축지원 공모사업에 2년 연속 선정, 국립민속박물관 협력망 교육사업 우수기관 선정, 국립박물관 간의 협약체결 등 큰 성과를 거뒀다.
 또 2018년 상반기 리모델링 공사를 시작해 2019년 하반기 재개관을 통해 지역의 문화유산을 수집·보존·관리·연구하는 기관으로 재도약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