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고병원성 조류독감 차단 방역 총력
  • 이진수기자
포항시, 고병원성 조류독감 차단 방역 총력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집 사육농장인 흥해읍에 이동통제초소 마련

[경북도민일보 = 이진수기자]  포항시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의 비발생 지역 유지를 위해 전업농가, 철새 도래지, 전통시장 가금판매장 등 취약지역에 대해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
 AI는 올 겨울 중국, 대만, 베트남 등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국내에서는 영천 자오천 등 46개 지역의 야생조류 분변에서 AI 항원이 검출되는 등 발생 가능성은 상존하고 있는 상황이다.
 포항시는 이에 따라 시민들이 형산강변, 곡강천 등 철새 출현지에 출입하지 않도록 홍보하고 있으며 주 3회 축협과 합동으로 분변낙하 장소에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산란계 농장 등 전업농장에는 가축입식 전 환경검사를 통해 입식을 승인하고, 노계 출하 전에도 예찰과 간이키트검사 실시 후 이동승인서를 발급하고 있으며 생석회 살포 등으로 차단방역을 하고 있다.
 밀집 사육농장인 흥해읍 성곡에는 이동통제초소를 마련, 출입하는 축산관련차량에 대한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