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령화 영덕군, 위덕대와 일자리창출 맞손
  • 김영호기자
초고령화 영덕군, 위덕대와 일자리창출 맞손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요 증가세 요양보호사 올해 30명 양성키로… 업무 적극 협력

[경북도민일보 = 김영호기자]  영덕군은 최근 위덕대학교 산학협력단과 고용노동부 주관 ‘2019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올해 적극 협력해 초고령화 지역인 영덕에서 수요가 많은 요양보호사를 30명 양성하며 지속가능한 영덕형 사회서비스 모델을 정착하기 위해 취업매칭, 사회서비스기관 벤치마킹, 직무연수를 통한 역량강화 교육 등도 진행한다.

 영덕군은 지난 2015년부터 2018년까지 요양보호사 105명을 양성해 현재 76명이 사회서비스기관에서 요양보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5년 자치단체 일자리대상 상사업비로 요양보호사 양성사업을 시작한 영덕군은 2016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공모를 시작으로 올해까지 4년 연속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이희진 군수는 “올해는 지난해 자치단체 일자리대상 우수사업 부문에서 고용노동부장관상을 수상해 심사를 면제 받았다”며 “계속 새로운 사업을 발굴해 질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