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올해 상하수도 사업에 5307억원 투입
  • 김우섭기자
경북도, 올해 상하수도 사업에 5307억원 투입
  • 김우섭기자
  • 승인 2019.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가 시군 상하수도 관계관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경북도제공
경북도가 시군 상하수도 관계관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경북도제공

 

[경북도민일보 = 김우섭기자] 경북도는 올해 상하수도 사업에 모두 5307억원을 투입한다.
도는 올해 농어촌 생활용수 개발, 노후상수도 현대화 등 안정적인 물 공급을 위해 상수도 분야 164개소에 1849억원을 투입하고 하수도 분야 143개소에 3458억원을 투입해 하수처리시설 확대 및 선진화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노후상수도 정비사업은 기존 6개 군에서 군위, 청송, 봉화 등 3개 군이 신규로 지방재정이 열악한 9개 군 지역에 올해 505억원을 투입하고 2023년까지 2238억원의 예산으로 상수도 블록시스템 구축, 상수도관망 정비, 노후관로 교체 등 상수관로를 개량해 상수도 분야의 고질적인 누수 및 수질문제도 상당부분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농어촌지역 지방상수도 급수구역 확장을 위해 올해 21개 시군에 901억원을 투입해 현재 90.5%인 상수도 보급률을 2025년까지 95% 수준으로 높이고 미량유해물질, 냄새 등 처리를 위해 경산, 구미 등 3개소에 144억원의 예산으로 고도정수처리시설을 설치하고, 농어촌 마을상수도 등 소규모수도시설 개량 및 수질개선에도 114억원을 투입한다. 또 상습침수 우려지역에 하수관로정비 등 하수도 인프라구축을 위해 포항, 안동, 구미, 상주, 고령 등 5개 시군에 올해 418억원을 투입해  도시침수 대응사업을 중점 추진한다.
한편 경북도는 올해 도와 시군 간 상하수도 시책 공유를 통해 효율적인 상하수도 사업을 추진하고 도민이 만족할 수 있는 정책으로 물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지난 22일 군위군 삼국유사 교육문화회관에서 상하수도 관계관 회의를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