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 담은 ‘달콤한 선율’
  • 황병철기자
사랑 담은 ‘달콤한 선율’
  • 황병철기자
  • 승인 2019.0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황병철기자] 군위합창단은 최근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에서 ‘제11회 사랑의 음악회’를 열었다. 이날 공연은 ‘가족’을 주제로 ‘가족이라는 이름’ 등 총 8곡을 선보여 호응을 얻었다. 특히 특별출연으로 바리톤 서동희 ‘산촌’과 플루티스트 김성혜의 ‘낭만에 대하여’는 관객을 압도하며 박수갈채를 이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