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상반기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본격화
  • 박명규기자
칠곡군 상반기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본격화
  • 박명규기자
  • 승인 2019.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근로·지역공동체 분야
33개 사업장에 98명 참여
최저시급 인상 8350원 적용

[경북도민일보 = 박명규기자] 칠곡군은 ‘2019년 상반기 재정지원 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공공근로사업과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은 노인일자리사업과 더불어 대표적인 정부 재정지원 일자리사업으로 청년실업자에게 단기 일자리를 제공하고 취약계층에게는 최저생계비를 지원하고자 마련된 고용복지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공공근로사업과 지역공동체일자리사업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본청과 읍·면을 구분하여 실시하며, 공공근로는 3월 8일부터 5월 31일까지, 지역공동체는 지난 8일부터 6월 28일까지 행정정보화, 급식도우미, 소득작물 육성, 공공시설물 관리 분야, 마을가꾸기 분야 등 33개 사업장에 총 98명을 선발하여 운영된다.
 사업에 참여하는 98명은 주 5일에 한해, 65세 미만일 경우 6시간/일, 65세 이상일 경우 3시간/일 근로하며, 지난 해 시급(7530원/h)보다 10.9%  인상된 시간당 8350원의 급여를 받게 된다.
 군은 지난 8일 군청 강당에서 공공근로사업과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참여자 98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반기 일자리사업 발대식을 가졌으며, 산업재해가 없는 근로자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강사를 초빙하여 사업장별 작업환경에 맞는 안전수칙 등의 사전교육을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