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한국실명예방재단’과 연계해 실명예방사업 추진
  • 정운홍기자
안동시, ‘한국실명예방재단’과 연계해 실명예방사업 추진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0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정운홍기자] 안동시보건소에서는 한국실명예방재단과 연계해 차상위계층,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 가정 등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눈 수술비를 지원하는 ‘실명 예방사업’을 연중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어린이부터 노인까지 전 연령층이며 만 59세 이하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60세 이상은 보건소로 신청하면 된다.

 대상 질환은 백내장, 망막증, 녹내장 등으로 조기 치료 및 수술을 통해 시력 회복 및 실명 예방이 가능한 안과 질환이다. 백내장의 경우 60세 이상 연령층에서 81%를 차지하며 수술 시 80% 이상 시력 회복이 가능하다.
 안질환 의료비 신청서 및 개인정보 제공동의서, 안과 진료소견서 혹은 진단서를 제출하면 심사 후 실명예방재단에서 개별로 지원 여부를 통보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