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마약류 투약자 특별자수기간 운영
  • 김영호기자
울진해경 마약류 투약자 특별자수기간 운영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김영호기자] 울진해양경찰서(서장 박경순)는 마약류 투약자 중 치료, 재활 의지가 있는 투약자를 선처하고 치료·재활의 기회를 우선적으로 부여해 건전한 사회복귀를 도모하고자 이달부터 6월 30일까지 3개월간 ‘마약류 투약자 특별자수기간’을 운영한다.
 단순 또는 상습·중증 마약류 투약자 및 제공·수수 행위를 포함한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에 규정된 모두를 대상으로 시행하는 자수기간 에 본인이 수사기관에 출석하거나 전화 서면 등으로 신고하는 경우와 가족·보호자·의사·소속학교 교사가 신고한 경우에도 본인의 자수에 준해 처리된다.

 내사 중이거나 기소중지자에 대해 수사관이 특별자수기간 시행을 홍보해 자진 출석한 경우에도 자수자로 처리된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이번 기간 중 자수자에 대해 치료·재활 의지가 있는 단순 투약자 및 중증·상습투약자를 지역 실정에 맞게 보건당국 및 의료, 교육기관, 마약퇴치운동본부 등 민간단체와 협의해 필요한 조치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