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청, 소규모 배달전문음식점 식품안전 컨설팅
  • 김홍철기자
서구청, 소규모 배달전문음식점 식품안전 컨설팅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까지 30㎡ 이하 98곳 지원

[경북도민일보 = 김홍철기자] 대구 서구청이 관내에 있는 소규모 배달전문음식점에 대해 식품안전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대상은 중화요리, 치킨, 한식 등 30㎡(10평)이하의 소규모 배달음식점 98곳이다.
 이를 통해 식중독발생, 이물혼입 등 식품사고 예방 및 영업주와 종사자의 위생수준도 높일 방침이다.
 컨설팅은 이달부터 오는 6월까지 진행되며, 종사자 개인위생 교육, 영업장 및 조리시설 등 위생관리요령과 음식의 안정성 확보에 주안점을 둘 예정이다.
 특히 민원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이물혼입, 배탈설사(식중독의심증상) 등의 사전예방을 위해 원료의 검수부터 조리과정 전반에 대한 교육도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