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진 정부 사과·책임자 엄중처벌하라”
  • 이진수기자
“포항지진 정부 사과·책임자 엄중처벌하라”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0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11·15지진 범대위 회의
특별법 제정 위한 활동 전개
7개 단체 구성원 추가 위촉

[경북도민일보 = 이진수기자] 포항11·15지진 범시민대책위원회는 19일 포항지진이 지열발전소에 의한 촉발지진인 만큼 정부의 사과와 지진유발 책임자의 엄중 처벌에 따른 촉구를 결의했다.
 이날 회의는 범대위 출범 이후 지금까지의 활동성과를 공유하고 지진피해 복구를 위한 특별법 제정 청와대 국민청원 20만명 돌파에 따른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범대위은 회의를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을 대표하는 7개 단체 구성원을 추가로 위촉하는 등 단체의 대표성을 보강해 시민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로 했다.
 범대위 관계자는 “여야 합의에 의한 신속한 특별법 제정을 통해 시민들의 실질적 보상 및 배상 방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