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풍수해 피해 최소화
  • 김진규기자
경주시, 풍수해 피해 최소화
  • 김진규기자
  • 승인 2019.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개반 재난안전대책본부
10월15일까지 단계별 운영

[경북도민일보 = 김진규기자] 경주시는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지난 15일~10월 15일까지 5개월간 여름철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다.
 최근 국지성 호우와 태풍 등 갑작스러운 기상 변화로 인해 자연재해가 많이 발생하는 만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통해 철저한 사전대비와 피해발생시 발 빠른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경주시 풍수해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3개반 22개부서로 구성해 기상특보에 따라 관심(사전대비), 주의(비상1단계), 경계(비상2단계), 심각(비상3단계) 등 단계별 계획에 따라 운영되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정보를 공유해 24시간 상황실을 유지한다.

 앞서, 경주시는 여름철 사전대비를 위해 주낙영 경주시장이 재해예방사업장을 방문해 현장점검을 실시했고, 성건1·2, 양동, 유금, 모아 등 빗물배수펌프장 5개소에 대해 가동준비 상황점검과 급경사지 44개소에 대한 안전점검도 이미 마쳤다.
 그리고 폭염에 취약한 독거노인 2,600여명에 대해 특보 발령시 오전, 오후 2회 안전 확인 전화와 주1회 방문으로 냉방기 점검 및 불편사항을 파악해 조치하는 ‘노인 돌봄 서비스’를 운영함으로써 재난 취약계층의 피해가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개인이 부담하는 보험료의 일부를 정부에서 지원하는 풍수해보험 사업도 연중 추진 중이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나 시청 안전정책과를 통해 신청 방법 등을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특히 지난 14일에는 행안부 및 중앙부처·경북도와 함께 여름철 풍수해 및 폭염대비 대책 영상회의를 통해 여름철 대비상황을 점검하고 관련부서 담당자들에게 철저히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