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공단 대형 화재… 인명피해는 없어
  • 김형식기자
구미공단 대형 화재… 인명피해는 없어
  • 김형식기자
  • 승인 2019.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진아스텍 2공장서 발화
4시간 40여분만에 진화
전자부품 공장 등 6개동 피해

장세용 시장, 직접 현장서
유독물 반출 대처 등 한몫
구미시 공단동 영진아스텍2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4시간 40분여만에 꺼졌다.
구미시 공단동 영진아스텍2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4시간 40분여만에 꺼졌다.

[경북도민일보 = 김형식기자] 20일 새벽 3시36분께 구미시 공단동 267-70번지 전자부품공장인 영진아스텍 2공장에서 화재가 발생, 4시간 40분여만에 진화됐다.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불은 전자부품 공장과 인근 공장 6개 동을 태웠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이 나자 구미소방서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장비 61대와 인력 300여명 등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여 4시간40분 만인 오전 8시16분께 완전히 진화됐다.
 장세용 구미시장이 직접 화재 현장에 나가 유독물(불산, 과산화수소) 반출 명령을 내려 유해화학물질을 유출 피해는 일어나지 않았다. 불이 처음 시작된 업체는 메탈마스크와 초음파세척기 등을 제조하는 곳으로 염산 100ℓ가 보관돼 있었다.
 소방서는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