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기업투자육성재단 설립 ‘잰걸음’
  • 이진수기자
포항시, 기업투자육성재단 설립 ‘잰걸음’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립용역 중간보고회·전문가 의견수렴 위한 공청회
운영방향 설명·토론 진행… 내년 하반기 출범 목표

[경북도민일보 = 이진수기자] 포항시는 23일 기업투자육성재단 설립 타당성 검토 용역에 따른 중간보고회 및 기업, 시민을 대상으로 의견수렴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날 시청에서 개최된 공청회는 기업·경제·법률 등 관련 전문가와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기관인 비즈마코리아의 최이규 대표가 포항시 기업투자육성재단 설립 필요성과 타당성 분석, 설립 및 운영 방향에 대한 연구 설명에 이어 전문가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전문가 토론에는 박민규 대구경북연구원 경제산업연구실 연구위원을 좌장으로 기업분야 김수연 에코프로지이엠 대표, 경상북도 경제진흥원의 이명하 동부지소장, 시민대표 황병열, 최구열 변호사가 참석했다.

 이들은 △투자 유치의 영속성과 전문성 면에서 원스톱 패키지 전문기관의 필요성 △투자유치에 포커스를 맞춘 재단 설립에 대한 의견 △경제 활성화를 위한 발전적인 새로운 시도는 높이 평가 △조직의 비대화, 재단운영의 자율성과 독립성에 대한 우려 △법·제도적인 부분 제언에 대해 토론을 가졌다.
 김수연 에코프로지이엠 대표는 “투자 유치에 따른 공무원들의 업무 연속성과 전문성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포항시는 투자유치 지원 체계와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 마련을 위해 가칭 포항시 기업투자육성재단 설립 타당성 용역을 진행 중이다.
 시는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출자·출연기관 심의위원회 심의(의결), 조례 및 정관 제정, 재단법인 설립 허가를 거쳐 내년 하반기 기업투자육성재단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