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세권 단지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 대공개
  • 김홍철기자
숲세권 단지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 대공개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태영건설, 본격 분양 실시
전용면적 72~99㎡ 2418가구
택지지구 분양… 미래가치↑
4차순환도로 등‘쾌속 교통망’
풍부한 생활인프라·명품학군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조감도.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조감도.

[경북도민일보 = 김홍철기자] 현대건설과 태영건설이 대구 도남지구에서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을 오는 31일 모델하우스를 열고 본격 분양에 들어간다.
 이 단지는 택지개발지구인 도남택지지구 내 유일한 민간 브랜드인데다 최고 건설사가 시공해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이 들어서는 도남택지지구는 총 면적 91만 868㎡(27만 5084평)로 총 5600여가구, 1만 4000여명이 거주하게 될 미니 신도시급으로 조성된다.
 개발이 완료되면 인근 연경·학정지구와 함께 대구 북부지역의 신 거점도시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도남지구 C1, C2, C3, C4 블록에 들어서는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은 지상 최고 25층 전용면적 72~99㎡ 총 2418가구 규모다.
 전용면적별로는 △72㎡ 444가구 △84㎡ 1534가구 △99㎡ 440가구 등이다.
 가장 큰 강점은 가격 상승여력이 크다는 점이다.
 공공택지지구에 분양하는 물량이라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주변 아파트보다 저렴하게 공급된다.
 특히 대구지역은 지난 2009년 이후 10년간 신규 택지지정이 없어 ‘힐스테이트 데시앙 도남’의 미래가치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교통여건도 잘 갖췄다.
 단지 앞에 있는 국우터널을 통해 도심권 진출입이 편리하고, 2020년 대구순환고속도로(4차순환도로)가 전 구간 개통이 예정돼 있다.
 여기에 조야~동명 광역도로가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으로 향후 인근 산업단지를 비롯한 대구 전지역 접근성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 도시철도 3호선과 다양한 버스노선 등도 인접해 대중교통 이용도 편리하다.

 또 도남지구는 인접한 경부고속도로(북대구IC), 중앙고속도로(칠곡IC)에 더불어 대구순환도로와 중앙고속도로를 연결하는 읍내JC가 예정돼 대구지역 최고의 수도권 접근성을 자랑한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전국에서 8번째로 설립되는 국제고교인 대구국제고가 도남지구에 들어선다.
 유치원에 이어 초등학교도 개교 예정이어서 ‘명품 학군’이 새롭게 조성될 전망이다.
 또한 500가구 이상의 공동주택에 국공립 어린이집 설치를 의무화하는 ‘영유아 보육법’에 따라 단지 내 별동 국공립 어린이집이 들어선다.
 커뮤니티 시설에는 주부특화 커뮤니티인 맘스스테이션(통학차량 대기 라운지), 맘스카페가 조성된다.
 입주민의 주거 편의를 높여줄 휘트니스센터와 실내골프연습장, GX룸, 플레이클럽(실내어린이놀이터), 웰컴클럽(주민휴게공간), 작은도서관 등도 마련된다. 시니어클럽은 개별 동으로 들어선다.
 차별화된 설계도 강점이다.
 전 가구 판상형 4베이 4룸 혁신평면으로 조성되며, 드레스룸과 알파룸 등을 통해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했다.
 단지가 남향 위주로 배치돼 채광도 우수하며, 넓은 동간 거리 확보로 개방감과 조망이 뛰어나다.
 주차장을 100% 지하에 만들어 공원형 아파트로 조성된다.
 미세먼지 걱정도 없다. 자연환기 공기정화 시스템을 도입해 초미세먼지까지 잡아내는 헤파필터가 적용했다.
 홈플러스와 전자랜드, CGV, 메가박스, 병원, 학원 등 인근 칠곡지구의 풍부한 생활인프라도 갖췄다.
 특히 팔공산과 도덕산의 청정 자연과 지구 내 9개 공원(총 6만 2414㎡), 반포천과 도남지 등 쾌적한 수변환경도 강점이다.
 견본주택은 대구시 북구 태전동 500-11번지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