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정치인役, 나와 어울리나 고민”
  • 뉴스1
신민아 “정치인役, 나와 어울리나 고민”
  • 뉴스1
  • 승인 2019.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보좌관’오늘 첫선

‘보좌관’ 신민아가 여성 정치인 강선영을 표현하며 연기적으로 고민이 많았다고 말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의 제작발표회가 13일에 열렸다.
신민아가 맡은 강선영은 유능한 변호사였고, 시사 프로그램을 진행한 경험이 있다. ‘여성들의 워너비’로 대중들에게 지지와 환호를 받는다. 그렇다보니 보좌진들에겐 함께 일하기 힘든 의원이다. 자신을 공천해준 당내 원로의원의 라이벌을 모시는 장태준(이정재 분)과는 묘한 대척점에 있다.

신민아는 “직업을 가지고 있는 캐릭터는 많이 안 해봐서, 나와 어울릴까? 이 캐릭터가 나와 어떤 지점이 비슷할 수 있을까 고민이 많았다”라며 “처음 찍을 때도 힘이 있고 많은 선배들 안에서 내가 어떻게 강한 모습을 보여드릴까 고민을 했다”라고 했다.
이어 “그러다가 센 것에 집중하기보다 선영이가 느끼는 것, 원하는 목표를 들여다 보려고 했다”며 “그러다 보니 질문이 생기고 이해가 되더라. 나의 집중을 할 수 있는 힘이 생긴다면 더 정확하고 강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다고 생각했다. 지금은 선영이를 느끼고 같이 고민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 분)의 치열한 생존기를 그린다.
오는 14일 오후 10시 첫방송.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