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7살 초등생, 아빠車 운전하다 외제차 ‘꽝’…2㎞ 주행
  • 김무진기자
대구서 7살 초등생, 아빠車 운전하다 외제차 ‘꽝’…2㎞ 주행
  • 김무진기자
  • 승인 2019.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김무진기자] 대구에서 초등학생이 아버지 자동차를 몰래 운전하다 사고를 냈다.
 18일 대구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6시 45분께 중구 태평로 동인네거리 한 도로에서 초등학교 2학년인 A(7)군이 운전하던 SUV 차량이 신호대기 중이던 오른쪽의 다른 수입 SUV 차량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상대 차량 좌측 부분이 긁혔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A군은 1차로에서 4차로로 진로를 바꾸려다 사고를 낸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은 자신이 사는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주차장에 세워져 있던 아버지의 차량을 몰래 끌고 나와 약 2㎞를 주행한 뒤 이 같은 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군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