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스마트 농업으로 농업인들 삶의 질 높인다
  • 추교원기자
경산시, 스마트 농업으로 농업인들 삶의 질 높인다
  • 추교원기자
  • 승인 2019.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최영조 시장 주재 확대간부회의 열어
추진실적 소개·미래농업 선도 방안 모색
경산시 확대 간부회의 모습. 사진=경산시
경산시 확대 간부회의 모습. 사진=경산시

[경북도민일보 = 추교원기자] 경산시가 창의지식서비스 행복도시로 도약한다.
 경산시는 지난 17일 대회의실에서 최영조 시장 주재로 부시장, 국·소장, 담당관·단·과·소장 및 읍면동장 등 직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6월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확대간부회의는 경산지식산업지구 내 국책사업에 대한 추진현황 보고와 미래농업 선도를 위한 스마트 농업도시 경산을 주제로 한 전략보고 및 현안업무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경산시는 383만3000㎡에 이르는 경산지식산업지구 내에서 2011년부터 2021년까지 총사업비 2558억 원의 6개 국책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중 차세대 건설기계부품 설계지원센터, 첨단메디컬융합섬유센터 사업은 완료했으며, 차세대 건설기계부품 융복합센터, 무선전력전송기술센터, 철도차량융합부품기술센터, 메디컬 융합소재실용화센터 사업은 추진 중이다.
 또한, 스마트 농기계 클러스터 구축 외 19가지의 과제를 통해 스마트 농업 확산으로 경쟁력을 제고해 경산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꽤 하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20가지 과제의 추진실적과 향후 계획을 소개하고, 미래농업을 선도할 방안을 모색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경산발전 10대 전략인 스마트 농업도시, 중소기업 경제특별시 경산은 하나의 사업, 하나의 과제가 모여 이뤄진다”며 “전 직원이 협력해 창의지식서비스 행복도시 경산을 만들어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