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출산장려금 첫째자녀 지원 확대
  • 박기범기자
예천군, 출산장려금 첫째자녀 지원 확대
  • 박기범기자
  • 승인 2019.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박기범기자] 예천군은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을 위해 7월부터 출생 첫째 자녀에 대한 출산장려금을 확대 지원한다고 밝혔다.
 적용대상은 올해 1월 1일 이후 출생한 첫째 아이로 출생일 기준 부 또는 모가 예천군 관내 주소를 둔 출생아로 월 10만원씩 24개월까지 출산장려금을 지원한다. 다만 예천군 출산장려금 등 지원에 관한 조례가 개정돼 7월 1일 시행됨에 따라 조례 시행 전 출생한 첫째 자녀의 지원금은 소급적용 되지 않고 법 시행 이후 잔여기간에 한해 지원받을 수 있다.

 그 동안 첫째자녀는 축하금 10만원을 지원한 데 그쳤고 출산장려금을 둘째자녀부터 24개월간 둘째 월 20만원, 셋째 월 30만원, 넷째자녀 이상 월 50만원씩 지원했으나 이번 첫째자녀도 매월 지원함으로써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 및 인구증가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금 신청은 출생신고와 함께 해당 주민등록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서 출산서비스 통합신청으로 가능하며 신청 후 매월 20일 신청인 계좌로 지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