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 최다 건각들, 영덕 청정해안 달렸다
  • 김영호기자
역대 최다 건각들, 영덕 청정해안 달렸다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영덕로하스해변 전국마라톤대회 성료
지난 7일 영덕군 병곡면 고래불 해수욕장에서 열린 ‘제15회 영덕로하스해변 전국마라톤대회’에서 참가 선수들이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지난 7일 영덕군 병곡면 고래불 해수욕장에서 열린 ‘제15회 영덕로하스해변 전국마라톤대회’에서 참가 선수들이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경북도민일보 = 김영호기자]  지난 7일 영덕군 병곡면 고래불해수욕장에서 열린 ‘제15회 영덕로하스해변 전국마라톤대회’가 역대 최다 참가자 수를 기록하며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대회를 앞두고 영덕군은 대한육상연맹으로부터 코스를 정식으로 공인받아 대회 참가자들은 동해안 최고의 명품 해안코스를 즐기면서 공인기록까지 획득하게 됐다.

 이날 대회는 식전행사로 국민마라토너 이봉주 씨가 팬 사인회를 열어 전국에서 모인 마라톤 동호인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고 대회 사회를 맡은 마라톤 전문 MC 배동성 씨는 특유의 활기찬 진행으로 대회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대회 결과 풀코스 남자부 1위에 2시간 50분 50초 기록의 공상운 씨, 여자부 1위는 3시간 25분 12초를 기록한 유금숙 씨가 각가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