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대경본부,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보상사업 착수
  • 김홍철기자
LH 대경본부,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보상사업 착수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구경북지역본부가 경북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보상사업에 착수한다.

23일 본부에 따르면 최근 경북 영천시 녹전동 경북차량용임베디드 기술연구원 건물 내에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 보상사업소’를 오픈했다.

보상사업소는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착수하는 영천하이테크파크지구의 원활한 보상과 소유자 및 이해관계인들의 내방 편의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사업지구는 경북 영천시 화산면 대기리, 녹전동 일원 115만 7024.792m(35만평) 규모의 경제자유구역 개발사업으로 자동차 관련 첨단부품산업 및 물류, 유통기능의 확보를 통한 외국인 투자유치를 촉진함으로써 글로벌 산업클러스터 구축을 목적으로 지난 2008년 5월에 지정 고시됐다.

지구지정 이래, 오랜 시간 사업 지연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이 사업지구는 2018년 11월 농어촌 정비법 개정이 마침내 이뤄지며 사업착수의 발판을 마련했다.

지난 4월 기본조사 완료, 5월 보상계획 공고를 거쳐 오는 10월 보상 착수가 이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