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진행
  • 김영호기자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진행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참여 청소년들이 상암동 MBC월드에서 방송 직업체험을 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사장 이광호)은 5일부터 9일까지 서울 상암동 MBC월드에서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참여 청소년 200명을 대상으로 방송 직업체험활동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는 방과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초등 4학년~중등 3학년)의 자립 역량을 개발하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자 체험활동, 학습지원, 생활지원, 상담 등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국가정책 사업으로 현재 280개 기관에서 1만여 명의 청소년이 이용하고 있다.

MBC와 연계한 이번 방송 직업체험활동 프로그램은 충북, 전남, 강원 등 서울과 수도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기회가 적은 지역의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참여 청소년의 진로체험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참여 청소년들은 MBC월드의 방송 직업체험활동 프로그램에 참여한 뒤 MBC 현직 아나운서와 함께 식사하며 방송 관련 직업에 대한 궁금증을 질문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광호 이사장은 “청소년 눈높이에 맞춘 방송 직업체험활동을 통해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청소년들이 진로 역량을 개발할 기회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진로체험 기회가 부족한 청소년들을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과 MBC는 지난 2007년부터 현재까지 13년 간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 청소년 1만2572명에게 방송 분야의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