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시장, 시·도지사협의회장 첫 행보
  • 김홍철기자
권영진 시장, 시·도지사협의회장 첫 행보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회관 개관식 참석
전국 16개 광역시·도 사무소
관련 입주기관 방문 예정
권영진<사진> 대구시장이 9일 오전 11시 세종시에서 열리는 지방자치회관 개관식을 시작으로 제13대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서의 첫 역할에 나선다.

이날 개관식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순은 자치분권위원장,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이춘희 세종시장 등 중앙 및 지방정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한다.

지방자치회관은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을 위해 중앙과 지자체 간의 긴밀한 협력 및 지자체 간 협업과 소통의 공간이 필요하다는 지자체의 의견에 따라 지난 2016년 2월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기총회에서 건립하기로 결정했고 이날 개관식을 갖는다.

앞서 권 시장은 지난달 24일 소수의 야당단체장이라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여야를 아우르는 특유의 친화력과 리더십으로 여·야 시도지사 전원 만장일치로 회장에 선출됐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각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간 소통과 협치를 총괄ㆍ조정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1999년 창립됐으며 권 시장은 대구시장으로서는 처음으로 회장에 선출됐다.

시·도지사협의회장은 국내에서는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관련 주요 정책에 대해 심의하고, 해외에서는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견인하는 중추적 역할을 수행한다.

권영진 협의회장은 이날 열리는 지방자치회관 개관식에서 제막식, 17개 시·도 화합을 위한 합토 기념식수 등 개관 행사 후, 전국 16개 광역시·도의 사무소 및 관련 입주기관을 방문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은 “새롭게 건립되는 지방자치회관이 성숙한 지방자치와 실질적 지방분권을 이루는데 기여하고, 대한민국의 균형발전,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이루는데 더욱 힘쓰겠다”며 “지방의 힘이 곧 나라의 힘이 되는 분권 시대를 만들어가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