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사’ 세력 확대… 동해안 큰 비 예상
  • 조현집기자
‘크로사’ 세력 확대… 동해안 큰 비 예상
  • 조현집기자
  • 승인 2019.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16일 오전
울릉도·독도 관통할 듯
동해안 강풍·많은 비
제10호 태풍 크로사 예상 진로.그래픽.
제 10호 태풍 ‘크로사(Krosa)’가 점점 거세지고 있다. 15, 16일 동해안 독도 부근에는 강풍과 많은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13일 크로사가 북태평양고기압 남쪽 가장자리에서 주변 대기 흐름의 영향을 받아 시간당 15~20㎞로 이동, 12일보다 조금 빨라지면서 발달하고 서북서진, 14일 오후 늦게 일본의 규슈 인근지역으로 접근할 것으로 예보했다. 이후 크로사는 북동쪽으로 방향을 전환해, 15일 오전 일본을 통과한 뒤 편서풍 영향으로 15일 오후부터 16일 오전 사이 동해 먼바다 해상을 빠르게 이동할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크로사는 규슈 인근 도달하기 전까지 더욱 발달해 크기는 중형, 세기는 강 태풍이 될 것으로 예보했다. 크로사의 가장자리에 들어가는 동해안은 강풍이 불고 많은 비가 내리겠다. 그 외 지역은 비가 오다가다를 반복하겠다. 울릉도와 독도 역시 15일 오후부터 16일 오전에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크로사의 중심기압은 970hpa(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시속 126㎞, 강풍반경 430㎞로 강도가 강한 중형 크기로 강한 강도를 유지하다가 가고시마 북동쪽 약 260㎞ 부근 해상을 지나는 15일 오전 9시에는 중심기압 975hpa, 최대풍속 시속 115㎞, 강풍반경 380㎞의 강도가 중간이 중형 태풍이 되겠다. 이후 크로사는 16일 오전 9시 독도 북동쪽 약 410㎞ 부근 해상을 지날 예정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15일은 강원영동을 중심으로 평균풍속 50~65㎞/h, 최대순간풍속 75㎞/h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이 있겠다. 그 밖의 경상도와 강원영서에도 바람이 30~45㎞/h로 강하게 부는 곳이 많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