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민 자전거 사고 대비 보험혜택 알아두세요”
  • 정운홍기자
“안동시민 자전거 사고 대비 보험혜택 알아두세요”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8600만원 투입 가입
내년 8월 20일까지 보장
타지역 발생 사고도 혜택
안동시는 자전거 이용 활성화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올해도 ‘시민 자전거 보험’에 가입했다.

시는 사업비 8600만원을 들여 보험에 가입했으며 보장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2020년 8월 20일까지이다.

가입대상은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안동시로 돼 있는 시민으로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누구나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한 시책 일환으로 지난 2013년부터 보험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326건 4억300만원의 보험금이 지급됐다.

보장내용은 자전거 사고 사망·후유장해의 경우 최고 1500만원, 자전거 사고 진단위로금의 경우 4주 이상 20만원부터 8주 이상 60만원까지 보장된다.

이밖에도 입원 위로금 20만원, 벌금 2000만원, 변호사 선임 비용 200만원, 자전거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3000만원이 지원된다.

특히 입원위로금 담보 기준을 지난해와 비교해 6일 이상에서 4일 이상으로 완화해 보험 수혜 범위를 확대했다.

또 지역뿐만 아니라 타 지역에서 발생한 사고와 자전거에 동승하고 있는 경우도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첫째도 안전이고 둘째도 안전이다. 자전거를 탈 때는 헬멧을 착용하는 등 안전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기 바라며 시에서도 자전거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관련 시설물 확충 및 정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