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운주산골 음악회 개최
  • 기인서기자
영천시, 운주산골 음악회 개최
  • 기인서기자
  • 승인 2019.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색소폰 동호인들이 아름다운 선율을 영천시민들에게 들려주고 있다.

영천시는 최근 자양초등학교 신방분교에서 운주산골 음악회가 열렸다고 밝혔다.

운주산골 음악회 추진위원회가 주최한 음악회는 울산시 자양향우회와 전국영천출향인연합봉사회에서 후원했다.

행사에는 최기문 시장 등 주민 200여명이 참석했다.

음악회에 앞서 시민노래자랑이 열려 15명이 참가자들의 열띤 노래 경연도 재미를 더했다.

정희경씨가 대상을 받았다.

가수 규리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음악회에는 지역 출신 가수 정사공과 왕비비 등이 노래를 들려줘 의미를 더했다.

노래하는 마술사 이연주, 최계란 명창, 대구 전국 아리랑 경창대회에서 단체부 금상을 수상한 영천아리랑연구보존회의 영천아리랑도 공연 됐다.

신재근 자양면장은 “규모가 가장 작은 문화의 오지인 지역에서 광복절 보현마을 행사에 이어 음악회가 열려 의미가 크다”며 “지역출신이 주최하고 후원하는 이런 행사가 더욱 활성화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