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지역 청소년 위한 4개 대학 연합 음악회 연다
  • 김홍철기자
경북대, 지역 청소년 위한 4개 대학 연합 음악회 연다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대가 오는 9월 4일 오후 7시 30분 대구콘서트하우스 그랜드홀에서 ‘지역 청소년을 위한 4개 대학 연합 음악회’를 가진다.

경북대 주최, 계명대, 대구가톨릭대, 영남대가 참여하는 이번 음악회는 지역 대학들이 문화적 네크워크를 형성하고, 청소년들에게 수준 높은 음악 감상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음악회는 베토벤 ‘바이올린 로망스 2번’을 시작으로 베토벤의 마지막 교향곡이자 역작으로 꼽히는 교향곡 제9번 ‘환희의 송가’를 선보인다.

지휘는 윤수영 경북대 교수가 맡는다.

‘환희의 송가’ 연주에는 소프라노 김은주(대가대 교수), 메조소프라노 백민아(계명대 교수), 테너 이현(영남대 교수), 바리톤 노운병(경북대 교수) 등 4명의 솔리스트와 4개 대학 성악 전공 학생 160명, 경북대 음악학과 오케스트라 80명 등 250명에 달하는 대규모 인원이 참여한다.

‘바이올린 로망스 2번’은 9세로 서울시향 최연소 협연자로 발탁됐던 한경진 경북대 교수가 협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