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원전 경주지역 대 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구성 협약식
  • 김진규기자
월성원전 경주지역 대 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구성 협약식
  • 김진규기자
  • 승인 2019.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성원전 경주산단 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협약 체결 단체 기념촬영 모습.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는 최근 환경부 대구지방환경청이 실시하는 경주지역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구성 협약식에 참여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공동주관사인 월성원자력본부 및 풍산 안강사업장을 비롯해 남양유업 경주공장 등 11개 업체가 참여했으며 앞으로 화학사고 공동대응 합동훈련, 공동체 기술지원, 사고대응 계획 우수사업장 현장 견학 등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을 통해 안전역량을 강화하고, 민·관이 협력하는 화학사고 예방·대응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노기경 월성원자력본부 본부장은 “월성원자력본부는 경주지역 화학안전공동체의 공동주관사로서 화학사고 예방 및 비상 시 철저한 대응으로 화학사고로부터 안전한 경주지역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