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러 북방시장 개척… 국제교류 확대
  • 김우섭기자
경북도, 러 북방시장 개척… 국제교류 확대
  • 김우섭기자
  • 승인 2019.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라디보스톡·필리핀 방문
경북도 연해주사무소 개소
동방경제·지방협력포럼
해외자문위원協 총회 참석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단장으로 한 경북 대표단이 러시아와 교류협력과 경북도해외자문위원협의회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4일부터 8일까지 3박 5일 일정으로 러시아 블라디보스톡과 필리핀을 방문한다.

이 도지사는 4일 러시아 방문 첫날 경상북도 러시아 연해주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한다. 블라디보스톡 롯데호텔 내에 위치한 연해주사무소는 현지 통상 경험이 많은 민간 전문가를 소장으로 경상북도 기업의 러시아 진출을 지원하고 투자 관광객 유치, 국제교류협력 등을 담당하게 된다.

5일에는 러시아 정부가 극동개발을 위해 투자유치 및 주변국과의 경제협력 확대를 위해 2015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한다. 이번 포럼은 5회를 맞아 홍남기 경제부총리를 비롯해 러시아, 일본, 인도 등 각국 정상과 기업인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바딤 흐로모프 모스크바주부지사도 만나 상호 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러시아 방문 마지막 날인 6일에는 러시아 극동과 우리나라 17개 지방정부가 참여하는 제2차 한-러 지방협력포럼에 참석해 ‘한-러 지방정부 간 공동협력 방안’에 대해 발표하고 양국 간 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한-러 지방협력포럼은 2017년 한국과 러시아 정상이 합의한 사항으로 한국과 러시아 극동의 지방정부 간 경제, 통상, 교육,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공동번영 위해 창설됐다. 지난해 경북도가 포항시에서 제1차 포럼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경북도가 신북방경제의 거점임을 대내외에 알리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포럼 기간 중 의장국이자 경북도의 자매도시인 연해주의 올렉 코줴먀코 주지사와 양자회담을 갖고 향후 협력방안도 논의할 계획이다.

다음날 7일 필리핀으로 이동해 경북도 해외자문위원협의회 정기총회에 참석한다.

총회는 해외자문위원 52명을 비롯, 100여명이 참석 할 예정이다.

특히 도 간부가 직접 참석해 일자리 창출, 투자,관광객 유치, 지역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등 민선7기 주요정책을 소개하고 다양한 의견을 교환한다. 경북도가 운영하는 해외자문위원협의회는 48개국에서 98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경북도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하고 자문을 해오고 있다.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방문이 러시아와의 협력을 확대하고 국제사회에서 경북도의 위상을 높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