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대규모 산업벨트 192만평 구축 ‘착착’
  • 유호상기자
김천 대규모 산업벨트 192만평 구축 ‘착착’
  • 유호상기자
  • 승인 2019.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산단 3단계 조성사업 2020년 말 준공 목표
국가혁신융복합단지 지정, 입주 기업 혜택 29%
혁신도시 연계 신산업 창출 등 경제 활성화 기대
김천 일반산업단지 3단계 전경.

김천 일반산업단지(3단계) 조성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치가 한껏 높아지고 있다.

산업단지 부지정지 및 편입토지보상이 대부분 완료된 3단계 조성사업은 현재 45%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으며, 2020년 말 준공을 목표로 공사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7년 2월 경상북도에 산업단지계획 승인 신청 후 최단기간인 9개월만에 사업계획 승인을 받고, 그해 12월 공사를 착공하는 등 발로 뛰는 적극 행정을 추진하여 사업기간을 단축시킨 김천 일반산업단지(3단계) 조성사업은 2018년 11월 1, 2, 3단계를 포함한 김천 일반산업단지 전체가 국가혁신융복합단지로 지정됐다..

국가혁신융복합단지로 지정된 산업단지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원우대가 가능하여 설비투자비 지원이 14%에서 24%까지 대폭 늘어나며, 고용인원에 따라 최대 5%까지 추가 지원을 받을 수 있어 김천 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하는 기업들은 최대 29%까지 국비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보조금·금융·재정 등 정부의 다양한 지원혜택과 김천시의 원스톱 기업지원정책을 통해 3단계 우선사업지구 내 도시락제조업체 ㈜대정을 유치하였고 188억원의 투자효과와 23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지난 3월 산업용지 분양을 시작한 3단계 사업은 44만원/3.3㎡의 초저가 분양가로 기업들의 이목을 끌고 있으며, 고속도로, 국도, 지방도와 연결되는 사통팔달의 전용진입도로로 인해 교통 접근성에 따른 물류비용절감 등 기업하기에 최적의 입지조건을 구비하고 있어 산업용지 분양시장에 기업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이번 3단계 일반산업단지(35만평)가 조성이 완료되면, 2011년 준공된 1단계 일반산업단지(24만평)와 2016년 준공된 2단계 일반산업단지(43만평), 90년대 조성한 김천 1, 2차 산업단지(62만평), 4개의 농공단지(28만평)를 합쳐 약 192만평의 대규모 산업벨트를 구축하게 되며, 향후 혁신도시 연계를 통한 새로운 신산업 창출 등 미래의 김천경제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