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 표준화 모델 적용 ‘디지털증거분석실’ 설치
  • 정운홍기자
경북경찰, 표준화 모델 적용 ‘디지털증거분석실’ 설치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지방경찰청 디지털포렌식계는 지난 6일 디지털증거물의 엄격한 관리 및 보다 전문적인 ‘디지털포렌식(디지털증거분석)’을 위해 표준화 모델을 적용시킨 디지털증거분석실을 선보였다.

표준화 모델이란 사법환경의 변화에 맞춰 참여실 등 필수설비, 최소 필요공간, 업무동선 등 경찰 디지털증거분석 업무의 신뢰성을 높이는 설계를 말하며 이는 해외 사법기관의 다양한 환경을 연구해 국내 사정에 맞춰 적용시킨 것이다.

경북지방경찰청 디지털포렌식계는 2018년 1957개의 디지털증거물을 분석해 690건의 사건해결에 기여 했으며 2019년 8월까지 전년 동기간 대비 약 30%가 증가한 1579개의 디지털증거물을 분석해 550건의 사건해결에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