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당 “원칙없는 文정부, 朴·MB정권과 다름없어”
  • 뉴스1
평화당 “원칙없는 文정부, 朴·MB정권과 다름없어”
  • 뉴스1
  • 승인 2019.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평화당은 9일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강행과 관련한 대국민 메시지에 대해 조목조목 반박했다.

이승한 평화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논평을 통해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를 보면서 원칙과 일관성을 지키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대통령의 원칙은 무엇이냐”고 반문했다.

이어 “몇 번을 생각해도 조국 장관 임명은 심히 유감이고 민주개혁세력에 대한 문재인정부의 오만”이라며 “이 정권이 과거 박근혜·이명박 정부와 무엇이 다른지 국민들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이 대변인은 또 “젊은이들의 고뇌, 허탈에도 불구하고 대통령은 조국 장관을 임명했다”면서 “이것이 국민을 보는 문재인정부의 편협한 시각이고 그토록 민주당과 문 대통령이 외쳐왔던 기회의 평등, 과거의 공정, 결과의 정의라는 가치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꼬집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