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한가위 맞아 소외이웃에 온정
  • 이진수기자
이강덕 포항시장, 한가위 맞아 소외이웃에 온정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사회복지시설 방문
“취약계층 삶 개선에 최선”
이강덕(왼쪽) 포항시장이 10일 포항위덕어르신마을을 방문해 어르신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10일 추석을 맞아 장애인 거주시설인 마리아의집과 포항위덕어르신마을 등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마리아의집은 지체장애, 뇌병변, 지적장애 등 여성 장애인 42명, 포항위덕어르신마을은 치매, 중풍 등 노인성 질환 등을 앓고 있는 45명의 어르신이 생활하고 있다.

이 시장은 또 연일읍에 거주하는 진덕자(86), 김소방(90)씨 생활이 어려운 가정을 방문해 안부와 건강을 묻고 “다양한 정책으로 취약계층분들이 삶이 개선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