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도 도서종합개발사업 순조롭게 진행
  • 김우섭기자
울릉도 도서종합개발사업 순조롭게 진행
  • 김우섭기자
  • 승인 2019.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7년까지 24개 사업 마무리
정주여건 개선·관광 활기 전망

경북도는 2018년도에 수립한 제4차(18~27년) 도서종합개발계획에 따라 울릉도의 교통 및 편의시설을 정비하고 문화관광시설을 확충하기 위한 도서종합개발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되고 있다.

도내 유일한 도서지역인 울릉군은 올해 3월 울릉일주도로 전 구간 개통과 함께 관광객 또한 지속적으로 늘어가고 있는 상황이다.

올해는 촛대암 해안산책로 개선사업과 종합복지회관 리모델링사업 등 울릉도민과 울릉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하여 8개 사업(국비 51억원)을 추진하고 있다.

사업 추진 3년차를 맞는 내년에는 죽도 관광지 재개발사업 등 신규사업 3건을 포함해 10개 사업에(신규3, 계속7) 올해보다 40억원이 늘어난 국비 91억원을 요청했으며, 연차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2027년까지 24개 사업(국비 267억원)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제4차 도서종합개발사업이 완료되면 울릉도 내 지역 간 균형적인 발전을 촉진해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급증하는 관광객들에게 편의 및 볼거리를 제공해 동해안 해양관광의 중심지인 울릉도 관광산업에 활기를 더할 전망이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기간 내 사업 완공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울릉군 주민들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관광시설 확충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