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박민영·서강준 출연 확정… 내년 방송
  • 뉴스1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박민영·서강준 출연 확정… 내년 방송
  • 뉴스1
  • 승인 2019.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박민영과 서강준이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캐스팅을 확정했다.

오는 2020년 상반기 방영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을 다시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힐링 로맨스.

박민영이 연기할 목해원은 모난 것도 특별한 것도 없는 평범한 인물이다. 남들보다 특별한 점이 있다면 어릴 때부터 첼로를 연주했다는 것 정도. 그 능력을 살려 사회에 한 걸음 내디뎠지만, 되돌아온 건 사람에 대한 상처와 불신이었다. 그렇게 해원은 마음의 문을 굳게 걸어 잠근 채 어렸을 때 살던 북현리로 돌아가게 된다.

얼어붙은 해원의 마음에 조금씩 따스함을 전할 임은섭 역에는 서강준이 캐스팅됐다. 북현리에서 ‘굿나잇 서점’을 운영하고 있는 그의 일과는 일어나서 커피를 내리며 책을 읽는 것으로 시작해, 블로그에 ‘책방일기’를 작성하며 끝이 난다. 해원이 돌아오고 나서부터, 이렇게 잔잔하기만 했던 일상이 조금은 스펙터클해질 예정이라고.

‘김비서가 왜 이럴까’, ‘그녀의 사생활’ 등에서 ‘로코’ 여신의 위상을 입증한 박민영과 ‘제3의 매력’ ‘왓쳐’ 등을 통해 장르불문 믿보 배우로 거듭나고 있는 비주얼 남신 서강준의 만남이 어떤 시너지를 자아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날찾아’는 이도우 작가의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내년 상반기 JTBC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