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양학공원 개발사업’ 주민 찬반 팽팽
  • 이진수기자
‘포항 양학공원 개발사업’ 주민 찬반 팽팽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09.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아파트 건립하려는
환경 파괴적인 정책” 주장
“양학공원 80%에 달하는
녹지 항구적인 보전” 반박
공원 일몰제 시행 앞두고
인근주민 갈등 지속 전망
17일 포항시청에서 대이동 청년회 등 지역 자생단체들이 양학공원 개발의 조속한 추진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17일 포항시청 광장에서 대잠센트럴하이츠 주민 등 200여명이 양학공원 아파트 건설 반대 집회를 하고 있다.


포항의 양학공원 개발을 둘러싸고 주민들간 찬반 갈등을 빚고 있다.

‘환경 파괴하는 아파트 개발 철회’라는 반대와 ‘도심공원의 항구적 보존’에 따른 조속 추진을 주장하는 찬성 여론이 대립하고 있다.

포항시는 2020년 7월 공원일몰제를 앞두고 남구 대잠동 산 70-2번지 일원에 양학공원 94만2122㎡ 땅을 민간에 맡겨 공원으로 개발하는 이른바 민간개발 특례사업의 일환으로 아파트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이는 시가 공원 부지를 모두 매입해 공원으로 조성하기에는 재정부담이 상당해 민간업체에 맡겨 공원을 조성하기로 하고 2017년 세창, 삼구건설 등으로 구성된 컨소시업을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했다.

우선협상 대상자는 매입한 부지 80%는 공원으로 만들어 시에 기부하고, 나머지 부지(20%)에 아파트나 상가 등 비공원시설을 만든다는 것이다.

양학공원에 건설되는 아파트 2800세대이다.

이같은 양학공원 개발에 대해 대잠센트럴하이츠(중앙하이츠) 비상대책위원회와 효자그린 1차 , 자이, 행복아파트 등 6개 아파트 주민 200여명은 17일 시청 광장에서 반대 집회를 개최했다.

이들은 “양학공원 민간개발 특례사업은 보존해야 마땅한 녹지를 훼손하면서까지 초대형 아파트를 건설하려는 환경 파괴적 개발정책이다”며 양학공원 내 아파트 건설 반대 입장을 나타냈다.

또 “포항시의 초대형 아파트 건설은 미분양과 경기침체로 고통받는 시민들에게 이중고를 안겨주는 사업이다“며 공익성 없는 양학공원 개발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비대위 측은 앞서 지난 10일에도 포항시청에서 반대 기자회견을 갖기도 했다.

반면 대이동 청년회는 포항시에 양학공원 조성의 조속한 추진을 촉구하는 등 공원개발을 찬성하고 나섰다.

대이동 청년회·특우회를 비롯해 통장협의회, 새마을협의회, 체육회 등 대이동 16개 자생단체는 17일 포항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양학공원 개발은 사업시행자를 위한 아파트건설사업이 아니라 양학공원의 80%에 달하는 도심속 공원 녹지를 항구적으로 보전하기 위한 것이다”고 했다.

또 “일부 주민들이 이같은 사업의 본질과 필요성은 외면하고 자신들의 아파트 앞에 다른 아파트가 건설되는 것만을 이유로 반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공원 개발을 놓고 인근 주민들간 찬반 논란에 따른 갈등이 상당기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포항시는 “양학공원은 부지 매입에 따른 보상비만 1000억 원 이상 소요돼 시 재정으로 감당하기 힘들다”면서 “이미 4년간 추진해온 사업으로 현재로선 사업을 중단하거나 다른 대책을 강구하기에도 어려운 상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민호 2019-09-21 12:38:11
대이동 청년회? 특우회? 포항 유지들의 이익을 위해 구성한 자생단체가 아닌가?
그 산림을 최근에 매입한 사람부터 세무조사를 해야된다... 지난 20년간 실제 소유주는 재산권 행사도 하지 못하고 살았는데... 갑자기 고가의 매입이 늘고 풀리지 않을 것 같은 녹지보존 지역이 풀렸다....
자연녹지로 두면 산림이 더 훼손된다? 그것도 논리냐.. 산림은 그대로 둬야 보존성이 높아진다는 사실을 모르냐.. 지역 토착 기득권자들은 자신의 이익만을 생각하는 습성부터 버려야 한다. 포항도 이제 좀 변하자..
아파트 업자의 이익을 위해 무분별하게 택지개발을 하고 미분양이 넘치는데도 또 다시 아파트 건립허가를 내 준다? 미친 짓 아닌가...원동.초곡.양학.두호동.동해는 미분양이 넘친다. 구 도심을(해도,대도,상도) 마치 폐허로 만들어 놓고 도심을 살리자고 설치는 분들..정신 차리세요.. 도심을 살리려면 새로운 택지를 개발하기 보다는 기존 구 도심을 재 개발해야 정상 아닌가? 도심을 정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