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청, 행정공무원 ‘정원일몰제’ 하반기 도입
  • 김무진기자
대구교육청, 행정공무원 ‘정원일몰제’ 하반기 도입
  • 김무진기자
  • 승인 2019.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이 출생률 저하로 인한 학생 수 감소 및 행정수요 변화에 맞춰 행정공무원 정원 배정방식을 조정한다.

대구교육청은 학생 수 감소 및 교육환경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올 하반기 중 행정공무원 ‘정원일몰제’를 도입 및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정원일몰제는 지방공무원 정원 관리 시 불필요한 사업 폐지 및 업무 재분류 검토 없이 신규 인력만 요구하는 관행을 없애고, 공무원 정원 배정방식을 개선하는 것을 뜻한다.

대구교육청은 우선 지방공무원을 신규로 증원할 때 사업 및 인력운영 기간을 정해 정원을 배정하고, 기간이 끝나면 소멸시키는 한시배정 방식을 적용할 방침이다.

또 배정 인력 활용 및 업무 성과 확인을 통해 인력 사후 관리를 강화한다.

다만, 법률에 따른 필수배치 인력, 직위와 임기가 규정돼 있는 정원, 공립학교의 기본정원 등은 한시배정에서 제외할 계획이다.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은 “정원일몰제는 교육 본연의 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추진해온 ‘정책일몰제’의 확대 및 안착을 뒷받침하는 것”이라며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과 교육행정 수요 변화에 따른 필요인원은 적극 배치하되 불필요한 인원은 줄이도록 인력 운영 및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