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제5회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 개최
  • 김영호기자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 제5회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 개최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의 ‘제5회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 포스터.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사장 이광호)은 내달 1일부터 3일까지 전북 김제 소재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에서 ‘2019 제5회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를 개최한다.

지평선 청소년 영화제는 농업 및 생명·환경, 청소년 생활 등을 주제로 청소년들이 직접 제작한 영상을 공모해 시상함으로써 농생명 가치에 대한 청소년들과의 소통을 강화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100여 편 이상의 작품이 출품돼 꾸준한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장·단편영화를 비롯해 다큐멘터리, 애니메이션 등 총 115편이 응모된 영화제는 지난 17일 예선심사를 거쳐 28편이 본선심사에 올랐는데 공정한 심사를 위해 전문 심사위원을 비롯해 청소년이 직접 심사에 참여하는 청소년 심사제를 운영한다.

내달 1일 농생명센터 야외무대에서 진행되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본선 진출작 28편이 상영되며 이 중 12편을 선정해 여성가족부장관상, 전라북도지사상, 전라북도교육감상 등 상장과 제작지원금(최대 100만원)을 수여한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 홈페이지(nyac.kyw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 양해관 원장은 “영상이 주목받는 시대인 만큼 청소년들이 직접 영상기획 및 제작에 참여함으로써 청소년들의 문화예술 역량이 증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청소년특화수련시설인 국립청소년농생명센터는 한국청소년활동진흥원이 위탁 운영하는 5개 국립청소년수련시설 중 하나로 국가가 설립한 최초의 농생명과학 체험시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