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 ‘한옥문화박람회’… 한옥 전통과 미래 한곳에
  • 김진규기자
경주서 ‘한옥문화박람회’… 한옥 전통과 미래 한곳에
  • 김진규기자
  • 승인 2019.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까지 화백컨벤션센터서
新한옥 활용 기술·자재 전시
전통매듭공예 등 문화체험도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한국의 전통과 미래가 한 자리에 한옥문화박람회 개막식 모습.
국내 대표 한옥도시인 경주에서 ‘함께 만들어가는 新한옥문화’ 라는 주제로 ‘2019 한옥문화박람회’가 10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다.

이번 박람회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국토교통부, 경상북도, 경주시가 주최하고 HICO가 주관해 10~13일까지 나흘간 열리며, 한국관광공사, 대한건축사협회, 대한건축학회, 건축도시공간연구소 등이 후원기관으로 참여해 공히 대한민국 대표 한옥전문 전시회로 개최된다.

한옥문화박람회는 한옥산업관과 한옥문화관으로 구성되며, 한옥산업관에서는 전통한옥의 기술과 자재와 더불어 신한옥에 활용되는 신기술과 신자재까지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옥문화관에서는 국가무형문화재 백산 김정옥 사기장의 도자기 전시와 경북도무형문화재 김범식 대목장의 전통한옥모형 전시, 한국고미술협회 고가구 전시 등 전통문화의 아름다움을 직접 볼 수 있고, 전통매듭공예 만들기 등의 체험 프로그램도 있어 누구나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부대행사로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건축도시공간연구소 국가한옥센터가 주관하는‘2019 대한민국한옥공모전 시상식 및 사진전’에서는 우리 한옥의 우수사례와 함께 한옥에 대한 새로운 아이디어를 확인할 수 있으며, 한옥관련 종사자부터 일반인까지 이해하기 쉬운‘찾아가는 한옥 포럼’,‘한옥, 어디까지 알고 계세요?’ 등 다양한 한옥 관련 세미나들도 개최되어 한옥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2019 경상북도 건축대전’과 ‘제24회 경상북도 옥외광고 디자인 공모전’이 10일부터 12일까지 경주화백컨벤션센터 3층에서 동시 개최돼 경상북도 건축문화상, 학생 작품공모전, 광고디자인 공모전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