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민 화합 대잔치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
  • 이진수기자
포항시민 화합 대잔치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
  • 이진수기자
  • 승인 2019.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 흥해시장서 올해 첫 개최… 4000여명 참여
장마당극 등 다채로운 공연 통해 문화 향연 펼쳐져
12일 흥해 전통시장 일원에서 개최된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에서 배우들이 마당극 공연을 하고 있다.
포항시는 12일 흥해 전통시장(흥해로터리) 일원에서 시민 및 관광객 4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 개최된 흥해라 조선오일장 축제는 △지역 풍물단 및 내빈, 농요팀이 결합한 길놀이 공연과 사또 행차 퍼레이드 △창작 장마당극 흥해라 조선오일장 △한동대학교 하향, 실버라이닝 및 흥해가족오케스트라 등 동아리팀 공연 △포항농요보존회와 국정국악원의 연합 국악공연 등 다채로운 지역 이야기와 소리가 결합된 이색적이고 풍성한 공연이 진행됐다.

특히 창작 장마당극 흥해라 조선오일장(연출 홍우찬)은 지진으로 그동안 아팠던 흥해 주민들의 마음을 달래고, 지역이 위기를 기회로 하여 다시 힘차게 일어날 수 있는 힘을 모으기 위한 화합의 한마당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지역 캐릭터인 권달삼이라는 인물을 이끌어 냄으로써 축제가 끝난 이후에도 흥해시장을 소재로 한 음악, 캐릭터, 이야기가 남을 수 있도록 했다.

또 시민의 마음을 대변해 지진을 의미하는 탐관오리인 지사또를 흥해 지역의 기인 권달삼이 암행어사가 돼 응징하는 이야기로 이강덕 포항시장이 극 중간에 자연스럽게 참여해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축제를 계기로 흥해 뿐만 아니라 포항시민 모두가 문화로 하나되는 화합의 장을 많이 만들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