림킴으로 돌아온 김예림, 첫 EP 앨범 발매
  • 뉴스1
림킴으로 돌아온 김예림, 첫 EP 앨범 발매
  • 뉴스1
  • 승인 2019.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너레아시안, 전곡 작사·작곡
동양·여자 주제… 총 6곡 수록
강렬한 사운드로 메시지 전달
기사제공 : 뉴스1

혼성듀오 투개월 김예림으로 활동한 가수 림킴(LIM KIM)이 첫 EP ‘제너레아시안’(GENERASIAN)을 15일 발매한다.

유니버설뮤직은 림킴이 지난 5월 싱글 ‘살기(SAL-KI)’에 이어 15일 첫 번째 EP 앨범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투개월 김예림으로 활동했던 림킴은 긴 공백 끝에 지난 5월 ‘살기’를 공개하고 예전과 180도 달라진 모습과 새로운 음악으로 대중에게 신선한 충격을 안긴 바 있다. 이후 그는 텀블벅을 통해 앨범 제작을 위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한 가운데 약 2000명에 가까운 후원자로부터 9000만원 이상의 금액을 모금하는데 성공하며 이번 ‘제너레아시안’을 발매하게 됐다.

이번 앨범은 림킴이 프로듀서 노 아이덴티디(No Identity)와 함께 앨범 디렉팅을 맡았고 전곡을 작사·작곡했다. 더블 타이틀곡 ‘옐로’(yellow)와 ‘몽’(mong) 을 비롯해 총 6곡이 담긴 이번 EP는 ‘동양’ 그리고 ‘여성’이라는 주제를 담은 앨범이다. 강렬한 메시지와 함께 기존 K팝에선 보기 드문 새로운 시도로 음악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타이틀곡 ‘옐로’는 황인종을 의미하는 것으로 아시안 여성으로서의 정체성에 대한 메시지를 강렬한 사운드에 담아 전달하고 있다. 뮤직비디오 역시 림킴의 새로운 모습을 담고 음악적 메시지를 시각적으로 구현하고자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