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프로듀스48’ 조작 논란… ‘아이즈원’ 컴백 빨간불
  • 뉴스1
엠넷 ‘프로듀스48’ 조작 논란… ‘아이즈원’ 컴백 빨간불
  • 뉴스1
  • 승인 2019.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작진 혐의 인정 구속 여파
쇼케이스 취소 등 활동 불투명

엠넷 ‘프로듀스48’의 조작 논란 여파로 그룹 아이즈원의 활동에 빨간불이 켜진 가운데, 컴백쇼 방영 역시 확실치 않게 됐다.

7일 엠넷 관계자는 에 “아이즈원 컴백쇼 방송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논의 중인 사안”이라고 밝혔다.

당초 아이즈원은 11일 정규 1집 ‘블룸아이즈’를 발매하고 단독 컴백쇼를 통해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었으나 조작 논란에 휩싸이며 계획에 차질이 생겼다.

앞서 ‘프로듀스 101’ 시리즈를 연출한 안모 PD는 최근 경찰 조사에서 ‘프로듀스48’, ‘프로듀스X101’의 투표수 조작이 있었다고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 6일 혐의가 인정돼 구속됐다.

이에 당장 컴백을 앞둔 아이즈원은 활동에 직격타를 맞게 됐다. 아이즈원은 오는 11일 예정된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취소했으며 ‘아이돌룸’, ‘컴백쇼’ 방송 여부도 불투명해지는 등 타격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