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公, 농촌 교류확대 상생문화 선도
  • 김홍철기자
대구도시公, 농촌 교류확대 상생문화 선도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매마을 청도군 남산3리 찾아 1사1촌 사과따기 봉사
대구도시공사 청아람 봉사단원 30여명이 지난 6일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인 청도군 각북면 남산3리를 찾아 농번기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도시공사(사장 이종덕)는 지난 6일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인 청도군 각북면 남산3리를 찾아 농번기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도시와 농촌 간의 교류 확대로 상생문화를 확산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 및 농촌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공사 임직원 30여 명은 발마사지기 2대를 전달하고, 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사과를 수확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공사는 2007년부터 인근 지역 농촌과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어 매년 해당 마을을 방문하는 등 정기적으로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김헌식 대구도시공사 전무이사는 “앞으로도 어려운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이웃사랑 실천과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며 “봉사단의 활동으로 일손이 부족한 농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